여백
여백
여백
라인
젊음의 파노라마
On Air 월요일 점심, 수요일 점심
 
쏜살같이 지나가는 하루에도 잠시 숨돌릴 시간이 필요합니다.
성대방송국이 전하는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주세요.
가벼운 대화를 나누는 시간이 될 거예요.
(인) 김채윤 이지영 홍혜준 / 홍유경 강은비 김량호
(자) 권예진 임성균 김량호 / 이규민 이지영 정지원
라인
Back to Top